화물지입차 , 운임 , 전국화물 , 휴게소
OFF
4,308
커뮤니티 업체후기 전용정비소 내차팔기 전국휴게소 화물주차장 취업정보 물류회사 포인트몰
HOME > 커뮤니티 > 오늘의 톡 > 상세보기
업체후기갤러리
마이카갤러리
차량 시세 문의
화물정보
사고영상/블박
자유 게시판
유머 게시판
오늘의 톡
정보/꿀팁
음식 게시판
핫딜 게시판
질문/답변
가입 인사
3D 클라우드
현재접속자

자유롭게 경험담을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사는 이야기, 사랑이별, 부부이야기 등 여러가지 이야기를 올려도 됩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와이프 입장에서 이야기 해 주시면 좋겠습니다.(시댁, 처가이야기)  |  오늘의 톡 2019-03-21 11:20:24
작성자   쏘주한잔 조회  340   |   추천  2


안녕하세요. 30대 중반 결혼 4년차가 되어가는 남성 직장인 입니다.

 

많은 와이프님들의 조언을 구하고자 ,

 

제가 처신을 어떻게 해야하는지 정확히 여쭙고자 합니다. 

 

제 와이프랑은 5년간 만나서 결혼했습니다.

 

많이 이쁘고 사랑해서 아들까지 낳았습니다. 

 

연애때 한번도 싸움을 하지 않다가

 

아기를 키우니까 싸우게 되더라고요. 물론 첫돌때까지 이혼까지 갈정도로 싸웠고 지금은 잘 지내고 있습니다.

 

서로 이해해주며 잘 살고 있습니다만 꼭 집안 행사가 있을때 즈음에는 약간 분위기가 좋지 않습니다.

 

제 와이프는 대학생때 부터 단체생활이라던지 친교행사라던지 이런것들을 너무나도 싫어 했습니다.

 

그러다보니 모든게 본인 위주로 돌아가기를 희망합니다.

 

우리 본가 행사나 처가 행사에 참여하는 것이 제한적이기도 합니다.

 

아기 키운다는 명목으로 다른 집에서 자고온다거나 이런 일들이 아직까지 한번도 없었습니다. 명절때도 마찬가지로 본가를 비롯한 처가에서도 자고 온적인 없었습니다.

 

그 좋아하는 술도 못먹게 되었습니다.  다 이해합니다.

 

문제는 이번주 토요일 6시에 있는 본가 친척 돌잔치 입니다.

 

저희는 본가와 한 아파트에 살고 있습니다.

 

저번주 본가에서 아버님과 어머님이 저희랑 한차로 같이 가자고 하셔서 1시간 20분 거리니 저는 그러자고 했습니다.

 

그런데 제 와이프는 이 이이야기가 나오기 전부터 아들 잠시간을 거론하며 저녁 8시 30분 안에는 와야한다고 말하며 우리는 일찍 참석하고 내려와야하니 별도로 가자고 했습니다.

 

제가 그말을 잊어버리고 아버님의 제안에 그러자고 한 것입니다.

 

집에돌아와 와이프는 저에게 화를 내기 시작했습니다. 저도 욱하는 성질이 있지만 꾹 참고 미안하다고 이야기를 했습니다.

 

와이프는 자기 친척 결혼식에도 저 힘들까봐 안간다고 했다고 말하며 이번 돌잔치도 안갈수도 있지만 저 생각해서 가는 것이라고 이야기를 합니다.

 

저는 결혼하면 처가댁도 제 식구라며 생각하고 무슨 행사때마다 참석하고자 하는데

 

매번 와이프는 저와 아들을 거론하며 안가고 있습니다.

 

매번 느끼는 것이지만 와이프는 다른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두서 없이 썼습니다만 결론은 본가와 처가 행사등 단체 생활을 싫어하는 와이프를 어떻게 해야할까요.

 

 

 

https://pann.nate.com/talk/345882326

댓글보기 권한이 없습니다.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사무실 청소 여직원 혼자하는게 너무 힘듭니다.. 2019-03-21 11:19:17
다음글 현재 재직중인 회사 vs 면접제의온 회사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2019-03-22 14:08:43
전체목록
번호 첨부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디어카] 오늘의 톡 게시판 공지사항입니다. 관리자 2018-10-02 9 838
 295 [일상] 6년전 냥줍한 고양이가 이렇게 변했어요-3탄 [2] 꿀벌 2019-03-26 2 232
 294 [일상] 욕하며 윽박지르는 역대급 진상..후기 [2] 카멜레옹 2019-03-26 2 264
 293 [취업] 채용하지도 않을거면서 온갖 서류는 요구하는 회사 [2] 인스파이어 2019-03-22 3 295
 292 [회사] 현재 재직중인 회사 vs 면접제의온 회사 어떻게 하는... [2] 애콩이아빠 2019-03-22 2 299
 291 [부부] 와이프 입장에서 이야기 해 주시면 좋겠습니다.(시댁,... [2] 쏘주한잔 2019-03-21 2 340
 290 [회사] 사무실 청소 여직원 혼자하는게 너무 힘듭니다.. [2] 낭만트리커 2019-03-21 2 309
 289 [일상] 결혼식 민폐하객복장 기준이 뭔가요??? [2] 그르릉그르릉 2019-03-19 2 338
 288 [회사] 사무실 노처녀때문에 너무 스트레스받아요 [2] 빡도 2019-03-19 2 323
 287 [일상] 7개월 아기랑 아내두고 새벽에 안들어오는 남편 [2] 일렉트릭 2019-03-19 2 296
 286 [육아] 아무도 알려주지않은 출산후기 [2] 아빠치타 2019-03-19 3 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