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러 , 전국화물 , 운임 , 화물차
OFF
4,237
커뮤니티 업체후기 전용정비소 내차팔기 전국휴게소 화물주차장 취업정보 물류회사 포인트몰
HOME > 커뮤니티 > 오늘의 톡 > 상세보기
업체후기갤러리
마이카갤러리
차량 시세 문의
화물정보
사고영상/블박
자유 게시판
유머 게시판
오늘의 톡
정보/꿀팁
음식 게시판
핫딜 게시판
질문/답변
가입 인사
3D 클라우드
현재접속자

자유롭게 경험담을 이야기하는 곳입니다..

사는 이야기, 사랑이별, 부부이야기 등 여러가지 이야기를 올려도 됩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혼인데 전혀 행복하지 않습니다.  |  오늘의 톡 2019-02-11 16:43:12
작성자   세상살이 조회  138   |   추천  1

모든 신혼부부는 행복하고 깨가 쏟아지는 줄 알았습니다.
근데 전 요즘 행복하다라고 느낀 적이 전혀 없더군요.

내 사람이라 생각했던 사람이 요즘은 더 낯설게 느껴지네요.

대화 방식이 다른줄 알았습니다.
수십번 싸워보니 알겠더군요,
대화가 안되는 사람이였습니다.

잔소리를 듣기 싫은 소리로 생각하고 
제 얘긴 들을려고 하지 않습니다.

대화를 해보려 다독이기도 해보고 밀어붙여도 보았습니다.
제대로 된 대화를 한게 연애때 빼곤 한번도 없네요.

내 선택이니 후회도 모든 것도 다 내 몫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그 생각이 틀렸다라는 것도 알았구요.

잠자리에 누웠는데 눈물만 나네요.
제가 생각했던 신혼의 기대가 너무 큰 탓에 실망도 큰 것인지.
저만 이런 불행한 신혼인가 싶기도 하구요.

잠들기 전에 주절주절 썼습니다.
다들 욕하시겠지요.
제 잘못이고 제 선택의 후회라고 생각합니다.

이 결혼 다시 한번 생각해 볼까합니다.
너무 힘듭니다. 멘탈이 강하다고 생각한 저지만
이 문제에 대해선 제 속이 꼬일때로 꼬였네요.

후회없는 결혼이란게 과연 존재할까요.
저만 이렇게 후회 속에 사는 것이겠지요 
 

 

https://pann.nate.com/talk/345269528

댓글보기 권한이 없습니다.
추천 소스보기
목록
이전글 누가잘못인지 봐주세요 2019-02-11 16:42:14
다음글 신입여자분 마음을 모르겟음 2019-02-11 17:05:05
전체목록
번호 첨부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디어카] 오늘의 톡 게시판 공지사항입니다. 관리자 2018-10-02 7 391
 269 [일상] 진짜 사람일 모른다는게 맞는것 같아요   [2] 오우예에 2019-02-22 0 84
 268 [일상] 고전게임에 빠진 아내   [2] 부산당나귀 2019-02-22 0 87
 267 [임신] 임산부한테 참견 좀 하지마세요..ㅠㅠㅠㅠㅠㅠㅠㅠ   [2] 달덩이 2019-02-21 0 107
 266 [일상] 회사생활하면서 자괴감 어떻게 견디시나요?   [2] 내일을위해! 2019-02-21 0 57
 265 [일상] 제가 이기적인가요?   [2] 천사아빠 2019-02-20 0 61
 264 [일상] 옆 가게 하는 짓거리에 미치겠어요.   [2] 곰돌 2019-02-20 0 73
 263 [일상] 추가) 초등교사 남친이 저도 자꾸 가르쳐요 [2] 부산새싹 2019-02-19 1 100
 262 [일상] 와이프가 이혼을 얘기합니다. [2] 내화물 2019-02-19 1 108
 261 [일상] 가족은 안중에도 없는듯한 남편 취미생활 [2] 전국 2019-02-19 1 114
 260 [일상] 중간에서 어떻게 해야할지 몰르겠어요.. [2] 가죽나무 2019-02-19 1 111